로고

용인특례시 기흥구 마북동 주민자치위원회, 이웃사랑 바자회 열어

박정훈 기자 | 기사입력 2022/08/19 [07:31]

용인특례시 기흥구 마북동 주민자치위원회, 이웃사랑 바자회 열어

박정훈 기자 | 입력 : 2022/08/19 [07:31]

마북동 주민자치위원들이 바자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.


[미디어 리포트=박정훈 기자] 용인특례시 기흥구 마북동 주민자치위원회가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개최한 바자회에 주민 300여 명이 방문해 성황을 이뤘다.

마북동은 지난 18일 바자회를 열고 주민들과 기흥구장애인복지관 등이 기부한 의류, 생활용품, 가전제품 등 다양한 물품을 판매했다.

특히 시 캐릭터인 조아용도 함께 해 바자회를 찾은 주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.

위원회는 판매 수익금 전액을 기초생활수급자나 홀로 어르신 등 관내 어려운 이웃에게 기부할 예정이다.

이 위원장은 “이웃 사랑 실천을 위해 마련한 이번 바자회에 많은 주민들이 적극 동참해 줘 감사드린다”며 “앞으로도 주민과 함께하는 다양한 행사를 마련해 주민 화합의 장을 만들어가겠다”고 말했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